‘키위’(Kiwi)라는 애칭을 지닌 뉴질랜드인들은 개성이 강하고 창조적이며, 무엇보다 친절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뉴질랜드의 ‘키위'들은 문화적으로 다양한 배경을 지니고 전통 유산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창조적이고 재능 있는 사람들이다. 유명한 영화감독인 피터 잭슨(Sir Peter Jackson)으로부터 스포츠계 명사인 조나 로무(Jonah Lomu), 오페라 가수 키리 테 카나와(Kiri Te Kanawa), 혜성처럼 등장한 팝가수 로드(Lorde) 등, 흥미진진한 인물들과 그들의 이야기가 있다. 한편, 패션과 문학, 예술을 포함하여 뉴질랜드 고유의 생활양식과 가치관에서 이 나라의 원주민인 마오리 문화의 영향을 감지할 수 있다.

분야
  • Craft beer – a capital idea

    Lovers of liquid amber will have plenty of choice to get hopping mad in Wellington, New Zealand’s capital of craft beer.

    더 보기

    • 7
  • New Zealand fashion designers with global buzz

    While New Zealand’s high streets are filled with shops and boutiques touting all the great international fashion labels, Kiwi followers of fashion also frequent many local fashion designers.

    더 보기

    • 6
  • How to grow an All Black

    New Zealand has a knack for churning out world class rugby players but what is it that makes a great All Black?

    더 보기

    • 5
  • Showcasing the best of Arrowtown's produce

    Saffron Resturant's Pete Gawron is renowned for his passion for food. He shares some of his favourite spots in Central Otago.

    더 보기

    • 4
  • Couple add New Zealand twist to American BBQ

    Cooking ‘low and slow’ is the mantra at Miss Moonshine’s – Auckland’s bright new light in the hospitality industry.

    더 보기

    • 4
  • Christchurch reimagined: Passionate locals revive the city

    Christchurch, New Zealand’s oldest city is now the country’s newest destination story. Follow the top tips of local personalities who’ve had an active hand in reimagining their home town.

    더 보기

    • 5

지역별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합니다.